'journal'에 해당되는 글 448건
가을학기 스케쥴
유기농 쎄미나
이제 여름학기가 끝났으니 가을학기 준비를 해볼까하고 교과서가 발표된 과목은 http://half.ebay.com/http://www.amazon.com/을 뒤져가며 다 구입했다. 내가 뉴욕에 도착할 때 모두 배송이 되어있어야 되는데 말이지!

다음학기에는 6과목, 22학점을 신청해두었다.
ASCE V2002 Intro to Major Topics: East Asian Studies (4)
CHNS C1102 Intermediate Chinese (5)
COCI C1101 Contemporary Western Civilization (4)
ECON W3211 Intermediate Microeconomics (3)

EEEB W2001 Environmental Biology (3)
STAT W1211 Introduction to Statistics w/ Calculus (3)

(textbooks bought for classes in green)

작년의 경험을 생각해보면 중국어와 경제는 recitation class도 함께 있을테니 아마 이번학기는 "Butler(컬럼비아 메인 도서관) is my boyfriend"가 되지 않을까. 그래도 두렵기보다 기대되는건 동아시아 수업은 컬럼비아에 동아시아 deparment을 세운 할아버지 교수가 가르치는 것이고, Contemporary Western Civilization에는 플라토에서 다윈, 성경, 코란 등 다양한 책을 읽게 되고, 경제를 가르쳐 줄 선생님이 매우 훌륭하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기 때문이다. 컬럼비아에는
www.culpa.info라고 교수와 수업에 대해서 학생들이 평가해 놓은 것이 있는데 나도 다른 많은 학생들과 마찬가지로 그 곳에 올라온 정보를 참고하였다. 문과 셋, 이과 둘, 경제 하나. 또 영어 책들에 파뭍힐 것 같은데 이번 방학 때 한글로 된 책을 많이 읽어놔서 다행이다. (일부러 원서는 별로 읽지 않았다. 꼬불랑 글씨를 많이 많이 보게될테니까ㅋ)
ryypark59 2007.08.28 08:05 URL EDIT REPLY
세미야 이번 학기에도 만만치 않은 여정이겠지만 배운다는 것의 즐거움을 충분히 누릴 수 있길 바란다. 네가 관심있는 분야를 탐색해가며 나날이 새로워지는 세미가 되길 빈다. 지금까지 해온 것 처럼 앞으로도 계속 화이팅^.^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표현
live lov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친구
끼리 애인끼리 혹은 부모자식 간에 헤어지기 전 잠시 멈칫대며 옷깃이나 등의 먼지를 털어주는 척하는 일이 중요한 것은, 먼지가 정말 털려서가 아니라 아무렇지도 않은 듯한 손길에 온기나 부드러움, 사랑하는 이의 뒷모습까지 아름답기를 바라는 착한 마음을 실을 수 있기 때문이 아닐런지요.

- 박완서의《호미》중에서 -

표현하는 것이다. 아무리 이미 말했더라도 친구에게, 가족에게, 연인에게 화려한 말이 아니더라도 내가 느끼는 마음을 전했을 때 소통이 시작되는 것이다. 작은 표현 하나에서 시작되는 기쁨이 쌓이면 추억이 되고, 그렇게 표현함으로써 사랑을 나눌 수 있는 것이겠지. 말로만 하는 것이 아니라 행동으로 하는 것이 뽀인트인것이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이렇다면 좋겠어
live lov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뜻한 햇살이 드는 하얀색 방에서 눈을 뜨고
잘 정리된 냉장고에서 상큼한 오렌지 주스를 꺼내 마시는 것.
그 냉장고 안에는 오이, 방울토마토, 당근과 딸기가 가득이고
서랍 안에는 뽀송뽀송한 타월들이 접혀있는 것.
오늘은 뭐 먹을까? 하고 물으면 네가 먹고 싶은 거 해줄께.
잠이 오지 않는 밤이면 <수면의 과학>을 재시청하고
하루를 정리하는 작은 책상 앞에는 친구들이 찍은 사진들이 붙여있는 것.
이렇게 작은 것을 꿈꾸며 어서 원룸에 살아보고 싶어.
Favicon of http://jebius.iwebschool.net/tt iris 2007.08.23 03:10 URL EDIT REPLY
와.. 인테리어 하고픈 충동이 마구마구 느껴지는 공간이네요.
매트리스 하나에 무지 시트를 깔고 마루 바닥에 쿠션 몇 개 놓고 작은 나무 테이블에 앉아서 책이라고 읽으면 정말 좋을 공간~
벽색깔이 환상이에요 +_+
Favicon of https://annetteettoi.tistory.com serene | 2007.08.23 08:21 신고 URL EDIT
그죠 제가 좋아하는 색깔이에요. 어서 저런 방이 있는 집을 마련하고 싶어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15년내 석유의존도 0%로”…스웨덴,완전 대체에너지 프로젝트 추진
너에게 보내는 마음/자기앞의 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이 대체 에너지로 ‘석유 중독’ 현상을 해소하겠다고 선언한 가운데 스웨덴은 한 걸음 더 나아가 2020년까지 ‘석유를 한 방울도 안 쓰는 국가’가 되기 위해 대규모 프로젝트를 시작했다고 AP통신이 7일 보도했다. 현재 전체 에너지 공급의 30% 선인 석유 의존도를 15년 안에 0%에 가깝도록 낮춘다는 것이다.

지난해 9월 이 같은 목표를 확정한 스웨덴 정부는 최근 공무원,기업인,학자,농업인,자동차 산업 종사자 등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위원회를 꾸려 구체적 전략 마련에 착수했다. 일부 전문가로부터 “무모하다”는 지적도 받고 있지만 예란 페르손 총리는 “환경 파괴,기후 변화,고유가 사태,석유 고갈 위기에 대응할 시간은 많이 남아 있지 않다”며 “충분히 달성 가능한 목표”라고 주장하고 있다.

1970년대 석유 파동 이후 스웨덴은 이미 석유 중독을 끊기 위해 준비해 왔다. 당시 77%나 됐던 석유 의존도는 2003년 집계 결과 절반 이하인 30.8%로 하락했다. 수력 풍력 태양열 조력 생물연료 재생연료 등 환경친화적 재생 에너지가 전체 에너지 공급의 27.2%나 차지한다. 나머지는 원자력(34.8%)과 석탄 천연가스 등이다. 스칸디나비아 반도의 광대한 삼림,긴 해안선,풍부한 수자원 등이 이를 가능케 했다.

스웨덴은 이제 원자로를 더 늘리지 않으면서 석유를 재생 에너지로 대체하려 한다. 2016년까지 전력 3분의 1을 재생 에너지로 공급하고,주택 난방과 자동차 연료 등 모든 분야에서 대체 에너지를 제공하며,대체 에너지 이용자에게는 감세 등 다양한 혜택을 준다는 계획이다. 스웨덴 의회는 이미 주유소마다 에탄올 수소전지 등 대체 연료를 석유와 함께 팔도록 의무화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는 대체 에너지 선진국인 아이슬란드나 브라질의 구상보다 훨씬 획기적이다. 아이슬란드는 2050년까지 모든 차량과 선박 연료를 수소전지로,브라질은 2010년까지 운송 연료의 80%를 에탄올로 전환할 계획이다.

태원준 기자 wjta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우리나라도 준비하고 있는지?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푼타카나에서의 아침식사
live love

SEE-U (Summer Ecosystem Experiences for Undergraduates) 프로그램에 대한 오리엔테이션을 할 때 분명히 선생님들은 우리가 매 끼마다 연구소가 속해 있는 리조트에서 식사를 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막상 와서 보니 인원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음식량이 연구소로 배달되는 것이 아닌가. 같이 온 애들이 엄청난 항의를 했더니 리조트에서 더이상 매끼마다 부페를 운영하지 않아서 그런 것이라며 아침에는 부페가 있으니 먹게 해주겠다고 하였다. 그래서 난 세끼 중 아침을 제일 많이 먹고 있는데 내가 좋아하는 것들의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즐겨먹는 요구르트, 항상 fresa라고 써있는 딸기맛을 찾지만 없을때도 있어서 그런날은 바나나맛을 찾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끔 과일 섹션에 망고가 나올때가 있다 (매일 나오면 좋잖아!) 그런 날은 접시 가득 담아오는데 식당 종업원들이 저 아시안들 망고 처음 먹어보나봐 하는 표정을 짓고 쳐다본다. 하지만 전혀 개의치 않고 두 접시씩 갖다 놓고 먹는거다. 예아!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